옷은 더 여러 번 입고 세탁은 적게 하세요

의복의 환경 발자국은 소비자의 사용 실태가 큰 비중을 차지하며 전체 발자국의 약 2/3에 달합니다. 이를 해결하기 위한 조치를 취하면 큰 변화를 만들어낼 수 있으며, 이 모든 건 세탁 횟수를 줄이는 것에서부터 시작합니다.

환경에 미치는 영향 감소 – -산뜻함이 오래 가는 제품은 세탁을 적게 할 수 있습니다. 분석업체의 라이프사이클 분석에 따르면, 착용 후에는 항상 빨아야 하는 폴리진 미처리 의복이 환경에 미치는 영향과 비교했을 때, 세탁 후 폴리진 처리를 한 제품을 한 번 이상 사용하면 환경에 미치는 영향이 대폭 감소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 세탁 횟수가 줄어들면 물과 에너지를 절약하고 CO2를 감축하고 미세 플라스틱 양도 줄일 수 있습니다.

전 세계의 소비자가 열 번 중 한 번만 세탁을 하지 않아도 CO2 배출량을 470만톤(메가톤) 가량 감축하고, 45억 세제곱미터에 달하는 담수 사용량을 줄일 수 있습니다. 그리고 세탁 횟수를 절반으로 줄일 수 있게 되면 CO2 배출량이 2억 3,500만톤 감축되고, 물 사용량이 225억 세제곱미터 가량 절약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. 이는 스웨덴의 총 CO2 배출량보다 6배나 많은 양입니다.

직물 폐기물 감소 – 폴리진은 악취와 과도한 세탁으로 인한 직물 폐기물의 양을 줄일 수 있는 역할을 합니다. 세탁을 하지 않고 박테리아 증식이 억제되므로 옷감의 수명이 늘어납니다. 실제로 제조업체에서 옷의 손상도를 테스트할 때 세탁기를 사용합니다. 이는 세탁을 할 때마다 옷이 손상된다는 이야기이기도 합니다. 따라서 옷을 더 오래 입을 수 있으며 이전과 같은 빈도로 새 옷을 사지 않아도 됩니다.

그리고 악취로 인해 제품을 너무 빨리 버리지 않아도 됩니다. 이렇게 되면 의복의 수명이 늘어나고 에너지와 물 사용량이 줄어듭니다. 옷을 버리기 전에 9개월만 더 오래 입어도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약 16% 감축하고, 물 사용량을 약 20% 절약하고, 폐기물을 8% 줄일 수 있습니다. 옷이 늘 산뜻하고 새것처럼 보인다면 옷의 수명이 9개월보다 더 오래 지속되지 않을까요?

시간 절약 – 그리고 마지막으로 덧붙일 중요한 이점은 세탁 횟수가 줄어들면 시간도 절약된다는 점입니다. 일주일에 세탁 횟수가 한 번만 줄어도 일 년에 3일을 아낄 수 있습니다. 이렇게 절약한 시간을 더 관심 있는 일에 사용할 수 있습니다. 솔직히 말해서, 세탁보다 더 재미있는 일이 가득하지 않나요?

관리 팁 살펴보기

“전 세계의 모든 사람들은 매년 약 10kg에 달하는 직물을 버리며 살고 있습니다.”

Back to 당사의 영향력
연구 결과에 따르면 의복 세탁 및 관리는 의복 환경 발자국의 2/3를 차지한다고 합니다.
일주일에 세탁 횟수 한 번을 줄이면 일 년에 3일이라는 시간을 얻게 됩니다. 이 시간을 더 재미있는 일에 활용하세요.